쪽지 플러스 구매
메시지 채널 리스트
쪽지 플러스 만료일:
구매
삭제
젤리선물
  • 임의지정
  • 내 보유젤리 0

하트선물
  • 임의지정
  • 내 보유하트 0

메시지 상세
00:00

logo

방송국 스튜디오

커피한잔의여유와음악 즐겨찾기
since 2016-04-06
https://agksmfthdb.inlive.co.kr/studio/list
http://agksmfthdb.inlive.co.kr/live/listen.pls
마을 소속회원 EXP 166,505
  • 166,505
  • 다음 레벨업까지 333,495exp 남음
  • 500,000

자유게시판

인라이브의 게시판 (커뮤니티 유저게시판/자료실, 방송국 게시판) 관리 지침
  • 부산 남자들

    하늘소유(@gksmfthdb)
    2018-01-23 20:09:38











버스 기사와 승객 한 명이무엇 때문인지 욕을 섞어가며 말싸움을 하고 있었다.
그러던 중승객이 버스 기사에게....."닌 평생 뻐스기사나 해라,이 자.쓱.아!"
자존심을 건드리는 한마디에 승객들은'아! 버스기사의 패배구나' 라 생각했고버스 안에는 순식간에 적막이 감돌았다.
사람들이 슬슬 버스 기사의 눈치를 보고 있을 때...순간 기사 왈...
"니는 디.질.때까지 뻐스나 타고 댕기라, 자.쓱.아!"
"..............."
승객들은 다 뒤집어졌다.ㅋ
당황한 사내!!버스기사에게 내리겠다고 한마디 했다.
"문 깨래라(열어라)! 깨래라고!"
결국 문열어 달라고 외치기 시작했다.
"문 열으라! 열라꼬!!귓.구.녕이 썩읏나!!!"
순간...버스 기사 한마디에 모두 벌러덩,.........."벨 눌리라.......이 자.쓱.아"
ㅋㅋㅋ


















댓글 0

(0 / 1000자)

LIVE


29

하늘소유

방송국 멤버

  • 29
    • 국장
    • 하늘소유 (@gksmfthdb)
  • 21
    • 스탭
    • oO그대Oo (@dksqnswlwhr)
  • 쪽지보내기
  • 로그방문

브라우저 크기를 조정해 주시거나
PC 환경에서 사용해 주세요.